티커뉴스
OFF
뉴스홈 > 뉴스 > 사회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등록날짜 [ 2017년12월14일 13시25분 ]

▲경기도 예약M버스
경기도
좌석예약서비스이용객 10명 중 7명 이상이 출근시간 단축 효과를 본 것으로 확인됐다. 이용객의 만족도는 75%로 높았고, 서비스 확대에 대한 기대감도 높게 나타났다.

경기도와 국토교통부는 올해 7월부터 도입한 광역버스·M버스 좌석예약서비스시범사업에 대한 모니터링 결과를 분석, 14일 밝혔다.

좌석예약서비스는 모바일 예약전용 앱(APP)을 통해 사전 예약하고 요금은 교통카드로 지불하는 시스템이다.

예약제는 철도나 항공, 시외버스에서는 보편화된 서비스로, 시내버스에 접목한 것은 경기도가 전국 최초다.

경기도와 국토부는 지난 7월부터 9월까지 3개월간 M4403, 8100, G6000, M6117 등 화성, 용인/성남, 김포 지역 4개 노선에 대해 출근 시 예약 전용버스 1대를 운영, 상용서비스를 시행했다.

그 결과 누적예약자수는 6,936, 평균 탑승율은 95%에 이르는 것으로 나타났으며, 예약부도율은 5%에 불과했다.

좌석예약서비스 전용앱(MiRi)을 통해 1017일부터 23일까지 일주일 간 약 300여명을 표본으로 한 만족도 조사 결과, 만족한다는 응답이 75%로 높게 나타났다.

좌석예약서비스 이용 목적으로는 만차로 인한 좌석확보 어려움(기점역류 현상)’ 78%, ‘출근시간 단축’ 12%, ‘정류장에서 줄서기 싫어서’ 8%로 나타났으며, 서비스 이전 기점 정류장 등으로 이동해서 탑승한 경험이 있다는 답변이 무려 전체 이용객의 65% 이상으로 나타났다.

무엇보다 70%가 넘는 응답자가 출근시간 단축효과를 보게 됐다고 답변했고, 최소 20분 이상 단축됐다는 응답자도 34%나 돼, 이 서비스가 출근시간 단축에도 크게 효과가 있음을 확인할 수 있었다.

개선 및 보완이 필요한 부분에 대해서는 응답자의 61% 이상이 예약버스 증차’, 21%타 노선으로의 서비스 확대등 서비스 확대요구가 대부분이었다.

경기도는 이번 모니터링 조사 결과를 바탕으로 국토교통부 및 버스업체, 서비스 운영업체(이비카드)와 확대계획을 수립하고 내년도 상반기 중으로 서비스를 확대 해 나갈 방침이다.

임성만 굿모닝버스추진단장은 좌석예약서비스가 정착될 경우 불필요한 대기시간이 줄어들고, 승객 분산효과로 입석률 감소에도 기여할 것이라며 이번 모니터링 결과를 통해 장점은 더욱 발전시키고, 서비스를 확대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한편, 이 서비스는 미리 예약 하는의미를 담은 모바일 앱(MiRi)을 플레이스토어나 앱스토어를 통해 다운로드 받아 회원으로 등록하면 된다.

이용하려고 하는 노선을 7일 전부터 예약 가능하며, 요금은 시스템에 등록된 교통카드를 통해 현장에서 지불하면 된다.

 

 

올려 0 내려 0
(함께 만들어 가는 인터넷 . 모바일 영웅뉴스)

< 저작권자 ⓒ 영웅뉴스(www.HeroNews.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영웅뉴스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대성마이맥, ‘2018 정시 합격예측 서비스’ 업데이트 실시 (2017-12-15 11:23:30)
서대문구, 13일 오후 3시 ‘무악재 하늘다리‘ 개통 (2017-12-13 13:45:11)
손의 사용십계명
행복한 보통사람 영웅 배우
인생의 진리 실천
행복은 결과가 아니라 과정이다
성공인과 실패인의 ‘말투’
꿈을 향해 한 계단 한 계단
삶을 바꾸는 위대한 힘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현재접속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