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커뉴스
OFF
뉴스홈 > 뉴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지난 9월에 포획된 체중 56㎏ 수컷 반달곰
등록날짜 [ 2017년12월07일 12시35분 ]

▲ 새로운 개체 포획 후 건강검진 모습
환경부 산하 국립공원관리공단은 지난
9월 지리산에서 활동하는 반달가슴곰 1마리를 포획해 유전자를 분석한 결과, 자연출생 3세대 개체로 확인됐다고 밝혔다.

자연출생 3세대 개체란 지리산에 방사된 1세대 개체나 자연출생 2세대 사이에서 태어난 개체를 의미한다.

1
세대 개체는 러시아, 중국 등 외부에서 도입해 지리산에 방사된 개체이며, 자연출생 2세대는 방사된 개체 사이에서 처음으로 자연출생한 개체다.

국립공원관리공단은 포획된 반달곰의 혈액의 유전자를 분석한 결과, 자연출생 2세대 개체 사이에서 태어난 3세대 개체임을 지난 11월 말에 최종 확인했다.

포획 당시 반달가슴곰은 생후 2살로 추정되는 체중 56kg의 건강한 수컷이며, 국립공원관리공단 연구진은 이 곰에 발신기를 부착한 후 바로 재방사했다.

이로써 지리산에는 이번 3세대 반달가슴곰 1마리를 포함해 총 48마리가 서식하는 것으로 확인됐다.

이번에 확인된 수컷 반달가슴곰 1마리는 자연출생 3세대 중에 지난 20168월과 20173월에 이어 3번째로 발견된 개체이며, 아비 곰은 지난 2004년에 방사된 개체의 후손으로 지난 2008년 경에 자연 출생한 개체다.
 
어미 곰도 유전적으로 기존 방사 개체의 후손일 연관성이 매우 높다.

연구진은 이번에 확인된 자연출생 3세대 곰이 기존 방사 개체에서 출현하지 않은 유전자형을 일부 보유하고 있어 향후 추가적인 유전자 분석을 통해 가계도를 명확히 밝힐 예정이다.

송동주 국립공원관리공단 종복원기술원장은 향후 차세대 염기서열 분석을 통한 유전자 전체 서열을 확보해 반달가슴곰의 혈통 관리 체계를 구축할 예정이라며, “지리산 권역의 적정 수용력과 유전적 다양성 유지 등 향후 복원 방향도 설정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올려 0 내려 0
(함께 만들어 가는 인터넷 . 모바일 영웅뉴스)

< 저작권자 ⓒ 영웅뉴스(www.HeroNews.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염영원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손학규, 美스탠퍼드대 일정 마치고 21일 귀국 (2017-12-07 15:52:02)
국토부, 이용자 중심 도로표지판 개선 (2017-12-07 12:23:13)
방탄소년단, 서울의 매력 담은 ...
강북구, 박겸수 구청장 ‘아름...
서울시, '동파경계 발령‘예고
양천구, '2017년 제안활성화 최...
동작구, 2017년 '사회적기업인...
文대통령, 의료계“의료수가 체...
검찰, 최경환 의원‘뇌물 혐의 ...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현재접속자